전체도서

도서목록 내려받기(ZIP) 도서목록 내려받기(PDF) 도서목록 내려받기(엑셀파일)
440권의 책이 있습니다.
  • 세상을 바꾸는 청년 사회입문서
    청년, 세상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을 만들다
    바꿈청년네트워크(지음) | 정가 : 15000원 | ISBN : 978-89-5820-370-4
    2017 아침독서 추천도서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불안한 삶의 풍경들, 청년세대의 시선으로 우리 사회를 새롭게 바라보고 바꾸어가고자 합니다! 누구 하나 열심히 살지 않는 이 없던 ‘응답하라 1988’의 주인공들은 약 10년 뒤, 한국사회에 몰아닥친 외환위기의 풍랑 속에 쓰러져 갔습니다. ‘이웃’과 ‘나눔&r..
     
  •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다수와 주류의 폭력에 맞선 사람들과 함께한 변호사들의 공감충만 변론기
    법무법인 지향 변호사들(지음) | 정가 : 15000원 | ISBN : 978-89-5820-369-8(03300)
    나는 제대로 그들의 목소리를 전달했던가, 제대로 그들의 억울함과 아픔에 공감했던가. 우리 시대 아픈 이웃들을 위해 목소리를 높였던 씩씩한 변호사들 이야기! 한국 사회는 많은 성장을 이루기는 했지만, 동시에 아직도 다수의 소수에 대한 폭력이 횡행하며 약자의 권리가 여전히 보장되지 못하..
     
  • 커럼포의 왕, 로보 : 내가 만난 야생 동물들
    시튼의 동물 이야기1
    시튼, 어니스트 톰슨(지음) | 장석봉(옮김) | 정가 : 11000원 | ISBN : 978-89-5820-345-2
      “지구는 사람만이 사는 별이 아니다. 자연은 사람이 없어도 존재할 수 있지만 사람은 자연이 없다면 살아갈 수 없다." 그 누구보다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찍 깨달은 사람, 어니스트 톰슨 시튼! 지난 100여 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동물 문학의 고전, ‘시튼의 동물 이야기&rsq..
     
  • 회색곰 왑의 삶
    시튼의 동물 이야기2
    시튼, 어니스트 톰슨(지음) | 장석봉(옮김) | 정가 : 8000원 | ISBN : 978-89-5820-346-9
    2016 한국과학창의재단 선정 우수과학도서
      “지구는 사람만이 사는 별이 아니다.  자연은 사람이 없어도 존재할 수 있지만  사람은 자연이 없다면 살아갈 수 없다." 그 누구보다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찍 깨달은 사람, 어니스트 톰슨 시튼! 지난 100여 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동물 문학의 고전, ‘시튼의 동물 이..
     
  • 위대한 산양, 크래그 : 쫓기는 동물들의 생애
    시튼의 동물 이야기3
    시튼, 어니스트 톰슨(지음) | 이한음(옮김) | 정가 : 11000원 | ISBN : 978-89-5820-347-6
    “지구는 사람만이 사는 별이 아니다.  자연은 사람이 없어도 존재할 수 있지만  사람은 자연이 없다면 살아갈 수 없다." 그 누구보다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찍 깨달은 사람, 어니스트 톰슨 시튼! 지난 100여 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동물 문학의 고전, ‘시튼의 동물 이야기&..
     
  • 탈락 산의 제왕
    시튼의 동물 이야기4
    시튼, 어니스트 톰슨(지음) | 장석봉(옮김) | 정가 : 8000원 | ISBN : 978-89-5820-348-3
     “지구는 사람만이 사는 별이 아니다.  자연은 사람이 없어도 존재할 수 있지만  사람은 자연이 없다면 살아갈 수 없다." 그 누구보다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찍 깨달은 사람, 어니스트 톰슨 시튼! 지난 100여 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동물 문학의 고전, ‘시튼의 동물 이..
     
  • 뒷골목 고양이 : 진정한 동물 영웅들
    시튼의 동물 이야기5
    시튼, 어니스트 톰슨(지음) | 장석봉(옮김) | 정가 : 11000원 | ISBN : 978-89-5820-349-0
      “지구는 사람만이 사는 별이 아니다.  자연은 사람이 없어도 존재할 수 있지만  사람은 자연이 없다면 살아갈 수 없다." 그 누구보다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일찍 깨달은 사람, 어니스트 톰슨 시튼! 지난 100여 년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아 온 동물 문학의 고전, ‘시튼의 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