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도서

도서목록 내려받기(ZIP) 도서목록 내려받기(PDF) 도서목록 내려받기(엑셀파일)
466권의 책이 있습니다.
  • 뇌과학으로 사회성 기르기
    복잡한 세상 속 너와 나를 이해하는 유쾌한 브레인 사이언스
    박솔(지음) | 정가 : 16800원 | ISBN : 978-89-5820-494-7
    2017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우수출판콘텐츠 선정도서
    인간을 ‘사회적 동물’로 만드는 뇌의 역할은 무엇일까?  너와 나, 우리의 마음을 깊이 있게 들여다보는 뇌과학 이야기 한편의 소설을 읽듯 흥미진진 재미있게 이해하고 배우자!  이야기를 잘 들어주는 친구의 능력은 어디서 오는 걸까? 화를 버럭버럭 잘 내는 친구는 나를 싫어해서 그..
     
  • 번역전쟁
    말을 상대로 한 보이지 않는 전쟁, 말과 앎 사이의 무한한 가짜 회로를 파헤친다
    이희재(지음) | 정가 : 25000원 | ISBN : 978-89-5820-493-0
    2017 문화체육관광부 세종도서 교양부문 선정
    2017 경기도 우수출판콘텐츠 선정도서
    다원주의, 극우, 포퓰리즘, 민영화… ’ 우리가 무심코 쓰는 말들은 오래전에 세상을 돈으로 움직여온 사람들에게 점령되고 왜곡되었다. 말을 바꾸면 현실이 달리 보인다! populism을 ‘서민주의’로 바꾸니 ‘포퓰리스트’라는 장막 뒤에 가려졌던 베네수엘라의 차베스, 리비아..
     
  • 그림과 이야기로 쉽게 배우는 소프트웨어와 코딩 첫걸음
    SW교육 교양 필독서!
    김현정(지음) | 조혜영(그림) | 정가 : 16000원 | ISBN : 978-89-5820-491-6
     
    소프트웨어(SW) 교육의 시대, 어떻게 가르치고 배울 것인가! 코딩의 첫걸음, 소프트웨어 용어부터 IT 문화와 역사까지, 처음부터 제대로 알고 싶다면, 이 책으로 시작하자! 인간을 사회적 동물이라고 합니다. 사람들은 대화를 통해 서로 소통하고 생각을 교류합니다. 이런 맥락에서 컴퓨터도 사회적..
     
  • 냉전의 과학
    원자 무기에서 달 탐험까지, 미국은 왜 과학기술에 열광했는가?
    울프, 오드라 J.(지음) | 이종민/김명진(옮김) | 정가 : 18000원 | ISBN : 978-89-5820-490-9
     
    소련이 인공위성 스푸트니크를 쏘아올린 그날, 미국은 과학기술에서 무엇을 보았나? 냉전의 개막을 알린 원자폭탄 개발과 핵 군비경쟁에서 정부의 엄청난 (국방) 연구개발비가 낳은 현상인 군산복합체와 거대과학, 냉전시기의 제3세계를 풍미했던 개발 이데올로기, 그리고 냉전 과학기술의 군사화에..
     
  • 파이 미로
    MATHeARTH의 운명이 결정되는 그날 D-13
    김상미(지음) | 정가 : 13800원 | ISBN : 978-89-5820-489-3
    2018 아침독서 추천도서
    대한출판문화협회 선정 올해의 청소년교양도서
    ‘나는 왜 수학 공부를 할까?’ 질문이 사라진 학교 현장에 보내는 현직 수학 교사의 판타스틱 수학소설! 대한민국 수학 0교시를 깨우다! 소설 속 무한대 기호 모양을 닮은 섬, MATHeARTH에는 다섯 종족이 산다. 끊임없는 영감으로 수학 연구에 매진하는 인피니트족, 인피니트족의 연구물을 다른..
     
  • 천년의 독서
    길 잃은 시대에 다시 만나는, 독서의 기술 자유의 기술
    전병국(지음) | 정가 : 18000원 | ISBN : 978-89-5820-487-9
     
    누구인들 자기 인생에 르네상스를 꿈꾸지 않겠는가? 누구인들 공동체에 르네상스가 꽃피길 바라지 않겠는가? 그 모든 열망에도 불구하고 왜 우리 인생에는 르네상스가 오지 않는가? 지난 세월 독서 공동체와 인문학 교실을 이끌면서 가장 큰 고민은 “왜” 읽어야 하는지가 아니었다. 그런 ..
     
  • 고전 읽는 가족
    세상의 모든 지식에 도전하는 가족 학교 이야기
    전병국(지음) | 정가 : 15000원 | ISBN : 978-89-5820-488-6
     
    6년의 시간. 또래 친구들이 중고등학교에서 치열하게 공부하는 동안 우리들은 100권의 책을 치열하게 읽었다. 어느 삶이 더 나은 것은 아니다. 삶은 각자에게 주어진 길이니까. 하지만 다른 삶이었던 것만큼은 분명하다. 아빠는 인생에서 배운 가치들을 전해주지 못하고 돈만 전해준다. 엄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