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인문사회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미투데이로 공유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 엄마의 영화관내 아이와 함께하는 영화 보기, 세상 읽기
    강안(지음)
    도서분류 : 인문사회
    출간일 : 2017년4월10일
    판형 : 140*210mm | 분량 : 276쪽 | 정가 : 15,000원
    ISBN : 978-89-5820-445-9
  • 책소개
  • 아이와 부모의 마음을 잇는 2시간의 기적!
    가깝고도 먼 가족, 한 편의 영화로 공감하고 감동하다!

    부모가 되어 아이를 키우며 소통과 관계 문제로 힘이 들 때, 가족에게 말을 걸어오는 서른한 편의 영화 이야기! 자식을 온전히 사랑하는 법은 무엇일까, 부모가 된다는 것은 무엇인가, 질문을 던지는 영화부터 세상에 눈 떠가는 자녀들과 함께 볼 만한 영화까지! 이번 주말, 온 가족이 영화 한 편 보면 어떨까? 익숙하고도 낯선 부모와 자녀 사이가 영화라는 매개체로 조금씩 가까워진다!

    “아이를 키우는 동안 영화는 저희 가족에게 큰 힘이 되었습니다. 영화를 함께 보는 동안 영화 속 인물들은 부모로서 쉽게 할 수 없는 말을 아이들에게 대신해주었지요. 아이들 또한 그랬겠지요. 그 덕에 아이들과 좋은 관계를 맺고 끊임없이 소통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영화란 인간의 삶을 총체적으로 보여주는 현장이기도 하니까요. 한 편 한 편 우리 삶의 일부로 이해하니 관계와 소통이 쉬워진 것입니다. 그렇게 마음을 추스르게 하는 영화, 관계를 새롭게 열어가고 마음에 여유를 주는 영화를 모았습니다.” -<프롤로그> 중에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선정 청소년 권장도서

  • 저자소개
  • 강안
    고려대학교 대학원에서 현대문학 박사과정을 마쳤다. 안양대학교 국문과에서 아동문학창작 강의를 했으며, 동화 집필과 영화 칼럼 연재, 부모와 청소년을 위한 영화인문학 강연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독서와 영화, 여행을 통해 방목하며 키웠다. 그 덕에 길 찾기가 쉬웠다는 아이들의 말에 흐뭇해한다. 어려서부터 동네 구석구석, 지구 곳곳을 헤집고 다니며, 아이들이 타인의 삶을 이해하고 너그럽게 바라보는 눈을 틔우기를 바랐다. 특히 영화라는 매체가 ‘재미’와 ‘교육’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는 생각에 아이들을 위한 체계적인 영화 프로그램을 만들기도 했다. 성인이 된 자녀들과는 지금도 영화관에 드나들며 소소한 일상을 나누고 있다.
    『아기구름 하양이』, 『참나무 숲이 된 교실』, 『이상한 나라』 등 동화책 몇 권과 『청소년을 위한 추천영화 77편 1, 2』(공저), 『엄마의 영화관』을 썼다.
  • 목차소개
  • | 프롤로그 | 부모를 위한 영화, 아이를 위한 영화… 영화가 우리에게 말을 걸어왔다!

    1부 우리가 놓치고 있는 것들 : 아주 가까운 타인, 가족을 보다
    함께 산다는 것은_ 이별까지 7일
    가족이란 무엇일까_ 동경가족
    먼저, 나에게 말 걸기_ 윈터 슬립
  • 함께읽으면 좋은책
    • 내 마음의 방은 몇 개인가
    • 불량엄마의 생물학적 잔소리
목록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