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리의작가

  • 길담서원
    서울 종로구 옥인동, 인왕산 아래 자리 잡은 길담서원은 ‘21세기 서원’을 꿈꾸며 다양한 벗들과 다양한 공부와 놀이를 실천하고 있는 인문⋅예술 공간입니다. 누구나 주인으로 참여할 수 있는 독서 모임, 철학⋅역사⋅경제공부 모임, 한뼘미술관, 책마음샘 음악회, 청소년인문학교실, 어른인문학교실 등 다채로운 공부모임이 있으며, 고전⋅양서를 원서로 소리 내서 읽고 쓰고 거듭 읽는 서당식 공부법을 실험하는 시민들의 자율적 인문공동체입니다.

    그동안 진행해온 ‘길담서원 청소년인문학교실’의 강연을 『나는 무슨 일 하며 살아야 할까?』,『몸, 태곳적부터의 이모티콘』, 『나에게 돈이란 무엇일까?』, 『세상을 담은 밥 한 그릇』, 『나는 어떤 집에 살아야 행복할까?』, 『품이란 무엇일까? : 공동체에 대한 고민』, 『세상을 바꾸는 힘』, 『나는 어떤 삶을 살아야 할까?』, 『눈, 새로운 발견: 나는 어떤 눈으로 세상을 볼까?』 등의 책으로 엮어내고 있습니다.
  • 함께읽으면 좋은책
목록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