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리의작가

  • 이재성
    잡지사 기자, 자유기고가, 글쓰기 강사로 일했다. 지금은 길담서원 학예실장으로 인문예술 프로그램, 청소년인문학교실, 한뼘미술관 전시 등을 기획하며 공부하고 있다. 함께 강의하고 정리한 책으로  『나는 어떤 집에 살아야 행복할까?』(철수와영희 펴냄), 『눈, 새로운 발견』(궁리 펴냄)이 있다.
  • 함께읽으면 좋은책
목록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