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갤러리

은주 혁명의 사상적 의의
등록일 : 2009-09-21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미투데이로 공유하기


* 은나라의 최고신 제

정체를 비교적 분명하게 확인할 수 있는 중국 역사의 출발점을, 갑골을 사용하여 길흉화복을 점치고 부족신, 조상신이면서 정치 공동체 최고의 대표신 제(帝)를 숭배하던 상족(商族)의 나라, 은(殷)나라에서부터 찾곤 한다. 물론 은나라 이전에 하(夏) 왕조가 있었다고 하고, 실제로 하 왕조의 것으로 추정되는 유적이 최근 들어와 발견되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하 왕조의 구체적인 모습을 가늠하기가 힘들다. 상족이 숭배하던 제는 만물의 주재자이기는 하지만, 인간과 제 사이의 어떤 도덕적, 윤리적 책무 관계는 찾아보기 힘들다.


* 제를 대신한 주나라의 천

상족의 제는 은나라를 멸망시킨 주족(周族)에 의해 계승되었다. 주 왕조의 사정을 비교적 정확하게 반영하고 있는 문헌 {서경}과 {시경}에도 만물을 주재하는 최고 인격신으로서의 제 개념이 등장하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주 왕조에서는 제에 대한 다른 표현이 등장하기 시작한다. 상족의 갑골문에서는 지(地)의 상대어로서의 의미만을 지니고 있었던 천(天)이 바로 그것이다. 천이 본래는 유목 민족이었던 주족만의 독특한 신(神) 개념이었는지, 제가 거하는 곳이 천이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었는지, 천이 제와 사실상 같은 의미를 지니게 된 연유는 확실하지 않다.


* 천명 관념의 시작

주족의 천은 상족의 제가 지닌 의미를 거의 그대로 계승하고 있었지만, 주목할 만한 변화가 일어나게 된다. 요컨대 천으로부터 받은 명(天命)에 따라 군주가 지상을 통치한다는 천명 관념이 새롭게 생겨났던 것이다. 상의 왕과 주의 문왕, 무왕은 일종의 군신 관계였다. 그런데 신하였던 무왕이 군사를 일으켜 상 왕조를 멸망시켰다. 신하가 임금의 자리를 무력으로 빼앗은 것이다. 어떻게 감히 그럴 수 있는가? 주 왕조는 그에 대한 대답을 바로 천명에서 찾고자 했다. 주족의 무왕이 천명에 따라 상 왕조를 멸망시켰다는 것이다.


* 천명의 소재는 민심

그렇다면 다른 사람이 아닌 무왕이 하필 천명을 받은 까닭은 무엇인가? 대답은 간단하다. 주족의 무왕이 덕(德)을 지니고 있었기 때문이다. 요컨대 상 왕조의 왕들도 예전에는 덕을 지니고 있었으나 덕을 상실해버렸다. 그렇다면 덕을 상실했는지 지니고 있는지 어떻게 판단할 수 있는가? 민심(民心)의 소재를 기준으로 판단할 수 있다. 하늘이 명을 주거나 앗아가는 것은 바로 민심의 얻느냐 잃느냐에 달려 있다. 덕을 지닌 자가 천명을 받는 순간, 그는 더 이상 기존 군주의 신하가 아니며, 덕을 잃은 기존 군주는 천명이 떠나서 더 이상 군주가 아닌 보통 사람에 불과해진다.

상 왕조에서 주 왕조로의 교체를 이른바 은주(殷周) 혁명(革命)으로 일컫는 것도 바로 이러한 천명 관념에 바탕을 두고 있다. 결국 경덕보민(敬德保民), 즉 덕을 숭상함으로써 백성들을 보듬어 않아 그 마음을 잃지 않고, 나아가 천명을 잃지 않는 것이야말로 군주의 가장 중요한 책무가 되었다. 이러한 천명 관념은 이후 수 천년의 중국사를 통해 왕조 교체의 정당화 논리로 기능하게 된다.


* 중국사상의 출발점인 천명사상

하지만 천명 관념이 단지 정치적 변화의 정당화 논리로서의 중요성만을 지녔던 것은 아니다. 그것은 역사의 변화와 인간의 행위에 대한 도덕적, 윤리적인 차원에서의 설명의 노력이었기 때문이다. 더구나 천명의 구체적인 소재지가 민심인 이상, 천명은 정치 공동체 운영의 원리와 제도의 근간을 이루는 이념이기도 하다. 결국 상 왕조의 최고의 주재신인 제로부터 주 왕조의 천 혹은 천명으로의 변화야말로, 중국 사상의 사실상의 출발점이라고 보아도 과언이 아니다.


메모: 오늘날 우리가 사용하는 혁명이라는 말은 revolution의 번역어지만, 본래는 하늘의 명이 바뀌어 왕조가 교체됨을 뜻했다.


중국사상사 차례보기  > 은에서 동주 시대까지 ⓒ 표정훈

 

목록으로